UPDATED. 2021-06-20 12:33 (일)
LG유플러스, 고성능 안테나 모듈로 5G B2B 생태계 키운다
LG유플러스, 고성능 안테나 모듈로 5G B2B 생태계 키운다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5.0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LG유플러스가 별도 튜닝 필요 없이 5G(5세대) B2B(기업 간 거래) 단말에 장착할 수 있는 안테나 모듈을 개발했다.

LG유플러스는 에이스테크놀로지와 함께 다양한 산업군(B2B)의 단말기에서 폭넓게 사용할 수 있는 ‘고성능 5G 안테나 모듈’을 개발했다고 5일 밝혔다. 

최근 5G 통신으로 넘어가면서 높은 데이터 전송 속도에 대한 요구사항이 커진 가운데 이를 위해 단말은 더 넓은 주파수 대역폭을 지원하고 안테나의 개수를 늘려야하는 등 개발 난이도가 훨씬 높아졌다. 5G B2B 단말은 내장형 안테나 적용 시 별도 튜닝해 장착해야 하므로 상당한 개발시간과 비용이 투입돼야 했다. 외장형 안테나를 사용할 시에는 외장형 다이폴(막대형) 안테나를 사용해 부피가 크고 미관상 좋지 못한 단점이 있었다.

LG유플러스 직원이 안테나 모듈을 들어보이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이 때문에 5G B2B용 단말의 출시를 앞당기기 위해 중소 단말 제조사에서도 범용 안테나 모듈이 필요하다는 요구가 있었는데, LG유플러스는 이런 어려움에 주목해 따로 튜닝할 필요가 없고 쉽게 단말에 장착할 수 있는 ‘안테나 모듈’을 개발한 것이다. 특히 이 모듈의 핵심은 특허 출원한 광대역 안테나소자인 ‘모노콘’으로 별도 튜닝이 필요 없다는 게 장점이다.

안테나 모듈은 모노콘을 최적 배치해 개발됐으며, 기존에 출시된 안테나 대비 최대 10% 높은 데이터 전송 속도를 보장한다. 가장 큰 장점은 모노콘의 특성 덕분에 이 안테나 모듈을 탑재한 단말은 별도 안테나 성능 최적화가 필요 없다는 것. 

이번에 개발된 안테나 모듈은 드론·가입자댁내장치(CPE) 등 다양한 단말에 탑재될 것으로 전망되며, 이 모듈을 장착한 단말이 상반기 중 출시될 예정이다. 또한 LG유플러스는 올해 상반기내에 밀리미터웨이브 대역까지 지원되는 안테나 모듈도 추가로 개발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 안테나 모듈을 사용하는 중소 단말 제조사을 대상으로 기술 제공을 통해 해외시장 진출도 돕는다.

전영서 LG유플러스 기업서비스개발담당은 “간편한 단말 개발이 가능하면서도 높은 수준의 성능을 보장할 수 있는 고성능 5G 안테나 모듈을 통해 5G 시장의 성장과 중소 단말 제조사와의 상생에 기여하고, 나아가 5G를 활용하는 다양한 국내 제품들이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하는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