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8:39 (목)
이랜드재단X삼성디지털프라자, 장흥군 취약계층 전방위 지원...가전제품부터 생계비까지
이랜드재단X삼성디지털프라자, 장흥군 취약계층 전방위 지원...가전제품부터 생계비까지
  • 고훈곤 기자
  • 승인 2021.09.03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고훈곤 기자] 이랜드재단이 지자체 및 삼성 디지털프라자 장흥점과 손잡고 전라남도 장흥군의 지역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나섰다.

이랜드재단은 장흥군청, 삼성 디지털프라자 장흥점과 지난 1일 지역 저소득층 가정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지원 협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가정 내 돌봄 비중이 증대되고 비대면 사회로 급격하게 전환되면서 근로와 육아, 가사를 병행해야 하는 저소득층 가정에 가전제품을 지원함으로써 어려움을 돕고자 진행했다.

(왼쪽부터) 이랜드재단(김욱 국장)이 삼성디지털프라자 장흥점(김영지 대표), 장흥군청(추상이 복지과장)과 함께 장흥군 취약계층 돕기에 나섰다.

이번 협약으로 장흥군은 지역 내 취약계층 대상자 발굴을 담당하고, 이랜드재단은 선정된 가정에 생계비, 주거비, 의료비를 지원한다. 이에 더해 삼성 디지털프라자 장흥점은 선정된 대상자 중 가전제품이 필요한 가정에게 정기적으로 가전제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 가정, 아동복지법상 만 18세가 되어 보호시설에서 퇴소해 자립을 준비하는 보호종료아동, 연로한 조부모가 홀로 손자의 교육, 육아를 병행해야 하는 조손가정, 일과 근로를 병행하며 가사에 어려움을 겪는 한부모가정 등이 가전제품 지원 대상이 된다.

김욱 이랜드재단 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정 돌봄이 늘어나고 가전제품의 필요성 또한 함께 증대되면서 본 사업을 추진하게 된 것”이라고 말하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장흥군 저소득층 가정의 삶의 질이 향상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