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3 09:05 (일)
폴 매카트니 전속 사진작가가 담은 네이버랩스 로봇 연구소는
폴 매카트니 전속 사진작가가 담은 네이버랩스 로봇 연구소는
  • 이세영 기자
  • 승인 2021.05.06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이세영 기자] 폴 매카트니 전속 사진작가가 바라본 첨단기술 로봇 연구소는 어떤 모습일까.

네이버랩스는 6일 김명중 사진작가와 함께 협업한 네이버랩스 로봇 연구소 아카이브 사진들을 공개했다.

김명중 사진작가는 13년 이상 비틀즈의 멤버 폴 매카트니의 전속 사진작가로 지내온 유명 사진작가다. 대중 앞에 선 마이클 잭슨의 마지막 모습, 비욘세·조니 뎁·나탈리 포트만·빅토리아 베컴·스티브잡스·방탄소년단(BTS)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인물들의 사진을 촬영하기도 했다.

김명중 작가가 촬영한 네이버랩스 로봇 연구소. [사진=네이버 제공]

죽전에 위치한 네이버랩스 로봇 연구소는 1784 신사옥 오픈과 함께 연말 이전을 앞두고 공간에 대한 기록을 남기고자 김명중 작가와 이번 작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김 작가가 아날로그 방식으로 촬영한 사진들에는 네이버랩스 연구소의 공간과 함께, 해당 공간에서 네이버랩스 연구원들이 로보틱스 및 자율주행 기술 연구에 집중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김명중 작가는 “이 공간을 메우고 있는 미래의 로봇이나 자율주행차, AI(인공지능) 연구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이러한 기술을 구현하기 위해 몰두하고 있는 네이버랩스 연구원 개개인들이야 말로 이 공간의 진정한 핵심이라고 생각해, 구성원들의 열정과 정신을 잘 담아내는 데 주력했다”며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동안 기존에 없던 새로운 것을 창조해내려고 시도하는 네이버랩스의 엔지니어들은 아티스트처럼 느껴졌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