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8 14:27 (화)
모더나 한번만 맞아도 델타변이 72% 예방, 다른 백신과 두배차...입원·사망은 96%
모더나 한번만 맞아도 델타변이 72% 예방, 다른 백신과 두배차...입원·사망은 96%
  • 강성도 기자
  • 승인 2021.07.22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다운뉴스 강성도 기자] 미국 제약사 모더나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1차 접종 후 델타 변이 예방효과가 72%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앞서 발표된 다른 백신의 델타 변이 예방효과보다 두 배 이상 차이를 보이는 것이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22일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모더나 백신은 3만420명을 상대로 한 임상 3상 결과 코로나19에 대해서 94.1%의 예방효과가 있는 것으로 보고됐다. 또 캐나다에서 42만1073명을 대상으로 벌인 1차 접종 후 변이주에 대한 예방 효과는 알파 변이 83%, 베타·감마 변이 77%, 델타 변이 72%로 나타났다.

지난달 22일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 코로나19 모더나 백신이 놓여 있다.  [사진=뉴시스]
코로나19 모더나 백신이 델타 변이 예방효과가 72%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뉴시스]

같은 조건에서 입원·사망 예방효과를 살펴본 결과 델타 변이에서 96%로 보고됐다. 다른 변이인 알파 변이에선 79%, 베타·감마 변이에선 89%로 확인됐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국내에서는 지난달부터 국내 병원급 의료기관의 30세 미만 종사자를 대상으로 모더나 백신 접종이 시작돼 현재까지 6만3248명이 접종을 받았다. 오는 26일부터는 50대 연령층에 대한 모더나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이날 모더나 백신 29만회분이 국내에 도착해 총 2492만회분의 도입이 완료됐으며 내달 말까지 약 3100만회분의 백신이 추가로 공급될 예정이다.

김기남 코로나19 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모더나 백신은 7월 중에 추가로 도입이 될 예정"이라며 "월별 모더나 백신의 총량은 제약사와의 비밀유지협약에 따라 총량을 공개하지는 않아 일정이 확정되고 도입하는 시기에 별도로 안내하겠다"고 설명했다.